온라인 제보

본문 바로가기



070-8863-0940

FAX055-338-0949

온라인 제보

바다는 미래로부터 빌려온 귀중한 유산입니다.

Total 23건 1 페이지
온라인 제보 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
23 통영 오곡도 정기선 부재 해소될까 [경남매일신문] 첨부파일 최고관리자
22 [신음하는 바다] 스티로폼 분해 시간 500년, 낚싯줄 무려 600년 [출처:연합신문] 관련링크 최고관리자
21 바다 속 사정 (사진첨부) 최고관리자
20 고래 뱃속 쓰레기 더미에 죽은 새끼… 폐플라스틱의 무서운 역습 [출처 : 국민일보] 최고관리자
19 日환경상 "후쿠시마 오염수, 바다 방출할 수 밖에" 폭탄발언 [출처: 중앙일보] 인기글첨부파일 최고관리자
18 세계 1위 미세플라스틱 이유는? [kakaoTV] 최고관리자
17 [안녕? 자연] 천상의 몰디브서 잡힌 물고기 배 갈라보니…쓰레기 우르르 [출처: 서울신문] 관련링크 운영자
16 고성앞바다 전국 최초 상괭이 보호구역 지정 [경남매일신문] 인기글첨부파일 최고관리자
15 환경단체 "일본 방사능 오염수 방류는 인류 향한 범죄 [프레시안] 인기글 최고관리자
14 단체장 신년사/ 해양환경공단 박승기 이사장 [코리아쉬핑가제트] 인기글 최고관리자
13 정화시설의 방류수수질기준 (제11조 1항 관련 2015.03.25 개정자료) 인기글첨부파일 최고관리자
12 전남 보성군에 바다낚시공원이 뜬다. [뉴스해양수산] 인기글 최고관리자
11 규슈 해안에 한글 고추장·농약통…모래사장 쓰레기 거르는 청소차도 등장 [중앙일보] 인기글 최고관리자
10 파타야 코란섬 바위틈마다 폐비닐…섬 한가운데엔 5만t 쓰레기산 [중앙일보] 인기글 최고관리자
9 두테르테 “똥내 난다”던 보라카이…악취도 플라스틱도 사라졌다 [중앙일보] 인기글 최고관리자
게시물 검색

온라인제보
주요사업
활동사례
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